신종플루 검사비만 20만원 "서민들은 울 지경"

서울 관악구의 한 종합병원에서는 신종플루 검사를 두번에 나눠 한다. 첫번째 항원검사에 30~40분 이후에 나오면 확진검사에 들어가는데 기본검사가 병원별로 2만~4만원, 확진검사는 약 13만원 정도가 소요된다. 그것도 검사가 가능한 시간대가 따로 정해져 있는 병원도 있다. 동대문구 보건소에 따르면 병원을 통해 확인된 신종플루 확진환자 6명이 입원치료 중이며 어린이집, 유치원, 학교 등 집단감염자 17명이 현재 치료중이다. 동대문구 보건소 관계자는 "수가에도 신종플루 검사비용이 12만~15만원으로 너무 비싸다는 말이 많다"며 "전염병임에도 본인부담금에 부담을 느끼는 이들이 있다"고 말했다.
병원비가 동네마다 병원마다 차이가 많이 나나요? 신종플루 검사비에 대해서는 몇몇 게시판에서 12만원이라니 비싸다, 이런 이야기를 봤었는데 왜 20만원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기사를 읽어봐도 20만원이 어떻게 나온 계산인지 잘 모르겠네요. 기자님, 확인은 해보신 건가요?  제 경험이랑은 많이 다르네요.

지난 토요일에 아이가 아파서 병원에 다녀왔습니다. 며칠째 열이 많이 나서 집 근처의 거점병원에 가서 진료를 받았죠. 신종플루 검사를 하겠냐고 물어 보시시길래 해보고 싶다고 했더니 방법이 두가지 있는데 (액수는 들은 이야기라 정확하진 않습니다.), 

1) 인플루엔자 A 항원 검사 (30분 소요, 13,5000원?)를 하고 양성이 나오면 신종 플루 검사(56,000원?)를 하는 방법
2) 그냥 신종플루 검사를 하는 방법 (125,000원?)

이 있으니 고르라고 하시더군요. 저 윗 기사에서 병원에서 신종플루 검사를 둘로 나눠서 한다는 이야기는 이 이야기일 겁니다.  

제 아이는 1)을 했는데 인플루엔자 항원검사에서 음성으로 나와서 신종플루 검사는 안했습니다. 그래서 비용은 인플루엔자 항원 검사비 13,500원 정도에 외래 수납 몇 천원, 약값 몇천원 나왔습니다. 인플루엔자 항원 검사에서 양성으로 나온 경우 신종 플루 검사비(56,000원 내외)가 그냥 검사하는 것(120,000원 내외)보다 더 싼 이유는 의료보험이 적용되기 때문이라고 들었습니다. 그런데 항원 검사의 확률이 100%는 아니므로(어디선가 듣기로는 90% 정도라던데 정확하게는 모르겠네요) 걱정이 되어서 2)번으로 하시는 분들도 꽤 계시다고 하더군요.

그러니까 처음부터 신종플루 검사를 하더라도 제 생각에는 13만원 내외가 될 것으로 생각합니다. 13만원도 비싼 것은 사실이죠. 하지만 이것도 확진 검사에 필요한 RT-PCR kit 가격이 비싸기 때문이라고 하네요. 아무튼 13만원과 20만원은 꽤 차이가 있는 것 아닌가요? 아니면 병원에 따라 20만원이나 하는 곳이 있는 것인가요? 그렇다면 저는 참 좋은 동네에 사는 사람이군요. ^^

(추가 1) 다 써놓고 봤더니 이런 기사가 떴네요. "인플루엔자 항원검사는 비급여" 그런데 조금 오해의 소지가 있어보입니다. 
'인플루엔자 항원검사'는 콧물 등을 채취해 인플루엔자 A 또는 B 바이러스의 항원 유무를 확인하는 검사법으로 2만원 정도의 검사비만 내면 1시간 이내에 현장에서 검사결과가 나온다. 그러나 결과가 양성으로 나와도 일반 계절 독감과 구분되지 않고 음성으로 나온다 해도 신뢰도가 낮아 신종플루 감염 여부를 배제할 수 없어 확진을 위해서는 RT-PCR 방식의 검사를 거쳐야 해 검사비용이 늘어난다는 점에서 전문가들은 추천하지 않는다.
인플루엔자 항원검사 신뢰도가 90%도 안되나요??? 


(추가 2) 정부의 정책공감 블로그에 가격이 나와있네요. 

Q. 신종플루 검사비 보험 혜택은 있나요? 

A. 8월 18일부터 신종인플루엔자 의심환자에 대해서는 건강보험급여을 인정해주고 있으며, 보험 적용 시 검사비의 30~50%(12,650원~79,530원)만 본인이 부담하지만, 의심환자가 아닌 경우에는 전체비용(132,500원)을 본인이 부담합니다. 



저작자 표시
신고
Posted by 바이오매니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