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남 양산도서관에서 있었던 10월의 하늘 강연이 끝난 후 학생들이 강연자들에게 엽서를 적어서 주었는데 약간의 착오가 있어서 오늘 그 엽서들을 돌려받았습니다. 청중이 중학생부터 고등학생까지 있었는데 대부분이 재미있게 잘 들었다고 이야기해줘서 다행이라는 생각을 한 번 더 했습니다.

하지만 사실 가장 놀란 것은 미생물이나 생물에 관심을 갖고 있는 학생들이 꽤 많이 있었다는 것입니다. 물론 양산에 있는 중고등학생들 중에 과학에 관심있는 학생들이 주로 참여했기 때문에 그렇기도 하겠습니다만 이공계의 인기가 예전만 못하다는 소리를 자주 들어서 그런지 이런 학생들이 있다는 것이 참 기뻤습니다.

그 중에 인상적인 코멘트 몇가지를 공개합니다. 극한미생물의 저변이 좀 확대될까요?? ^^ (여기 공개한 것 외에도 여럿 있는데 대부분 겹치는 내용들입니다.)    

인상이 좋다네요 ㅋㅋ 지금까지 주로 무섭다는 이야기만 들었는데.. 그리고 같이 연구해 보고 싶다니 환영입니다.


엄청 지루할 것이라는 예상이 빗나갔다니 다행입니다.


제 홈페이지에 오시거든 댓글 달아주시길...^^


과학이 재밌다니 다행입니다.


중학생도 재미있게 들었다니 다행입니다.^^


이 학생에게는 책을 한 권 사서 보내고 싶군요.


신라대 오신다면 환영!!!


미래의 의대 교수님 화이팅! (그리고 제 이름은 이한승! ㅎㅎ)



Posted by 바이오매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