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는 이번 중국 저질분유파동 뉴스를 한국에 오는 비행기에서 나눠준 외국 신문(WSJ)에서 봤습니다. 당시가 추석 직전이어서 국내에는 별 뉴스가 못되나보다, 그렇게 생각했는데 그 다음부터 계속 뉴스가 나오고 있습니다. 

그런데 기사를 보다보면 이번에 문제가 된 물질을 멜라닌으로 잘못표기한 것을 여러건 보게 되는데요.

중국, 멜라닌 파동 수산업계까지 확대되나? 
농식품부 "中유제품 전량 멜라닌 검사 실시" 
中 '스타벅스' 멜라닌분유 생산사 '우유공급' 중단 
중국, 멜라닌 분유 22개 업체서 검출 
(이것 말고도 제목에는 제대로 쓰고 기사내용에는 멜라닌이라고 표기한 경우는 부지기수입니다.)

멜라민

출처 : wikipedia


그런데 이번에 문제가 된 분유에 단백가를 높이기 위해 넣은 물질은 멜라닌이 아니고 옆에 보시는 멜라민 (Melamine)입니다. 화학적 구조를 보면 아시겠지만 질소가 많은 물질이죠. 식품속의 단백질량을 측정할 때 보통 단백질의 구성성분인 아미노산의 질소량을 측정해서 단백질량을 추정하는데, 멜라민을 조금만 넣으면 질소량 측정값이 더 많이 나오게 되므로 단백질량을 속일 수 있겠죠. 물론 식품에 넣으면 안되는 물질입니다.  

그에 비해 멜라닌 (melanin)은 생물체에서 아미노산인 타이로신으로부터 만들어지는 흑갈색 색소물질 입니다. 우리 머리카락이나 기미 주근깨 등의 검은 색은 바로 이 물질 때문이죠. 보통 빛에 대한 방어역할 (Photoprotection)로 만들어지는 물질이지만 미용에 안좋다고 열심히 제거하려고 노력하는 물질입니다. 시장에는 멜라닌 제거 화장품들이 나와 있습니다.
멜라닌의 생합성 과정

http://albinism.med.umn.edu/factpath.gif


그렇지만 이 멜라닌 물질은 매우 다양하고 그 중에는 먹어도 되는 것도 있습니다. 식품첨가물로 쓰이기도 하구요. 요즘 오징어 먹물이 항암작용을 한다고 해서 소위 먹물제품들이 나오고 해물탕에서도 오징어 먹물을 먹는 경우가 있는데 바로 이 먹물의 주성분도 멜라닌 물질의 한 종류(Eumelanin)입니다. 하지만 오징어 먹물의 항암성분이 멜라닌은 아닙니다.  일렉신이라는 뮤코다당류 물질이라고 하죠.

참고 : 오징어 먹물의 주 성분은? (다음 신지식)

아무튼 멜라닌과 멜라민이 이름이 비슷해서 혼동이 되기도 하지만 언론에서까지 혼동을 한다면 국민들은 더욱 헷갈릴 수 밖에 없을 것이고 무엇보다 나중에 엉뚱한 괴담이 만들어질지도 모를 일입니다. 앞으로 언론에서 이런 일이 없도록 주의를 해 주시기 바랍니다.   

Posted by 바이오매니아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