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럴 수가! 타임에서 매년 선정하는 올해의 발명품 50가지가 발표되었군요. 그런데 올해 최고의 발명품은 단돈 399불짜리 유전자 테스트 키트 (The retail DNA test)랍니다. 세상에...

이미 2006년과 2007년 올해의 발명품들에 대해서는 소개한 바가 있었습니다. 2006년에는 올해 노벨생리의학상과 관련된 HPV 백신인 가다실이 health분야에 선정되었었고 2007년에는 유방암 재발진단 키트가 역시 눈길을 끌었었죠. 그렇지만 그 발명품들은 모두 50가지 중의 하나였습니다. 2006년과 2007년 올해의 발명으로 뽑힌 것은 각각 Youtube와 iphone 이었습니다. 그런데 올해는 유전자 키트라니요!

이 키트의 이름은 "23andMe"라고 하는데, https://www.23andme.com/ 홈페이지에 가면 좀 더 자세한 설명과 제품에 대한 소개를 들을 수 있겠습니다. 그리고 이 키트로 어떤 것을 알아낼 수 있을지 보고 싶으시면 클릭하시기 바랍니다.

그런데 왜 이름이 "23andMe"일까 궁금했는데 우리 인간의 염색체가 23쌍이라서 이름을 저렇게 지은 모양입니다. 현재 미국 캐나다를 비롯해서 주로 유럽지역에서는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고 합니다만 아시아의 대부분 나라들은 빠졌습니다. 싱가폴 정도만 들어있네요.

올해의 발명품 "23andMe"


홈페이지를 보니까 원리는 아주 간단한 것이네요. 아래의 그림을 보시면 이해가 되시겠지만 일단 이 침뱉기 키트 (spit kit)를 주문해서 받으면 거기에 침을 뱉어서 회사로 보내고 그러면 회사에서 여러가지 유전자 검사를 해주는 방식입니다. 그런데 생각보다는 별로군요. 처음엔 집에서 하는 것인 줄 알았는데 web-based 마이크로어레이인 셈입니다. 뭐 피를 뽑거나 머리카락을 뽑아서 하는 것이랑 뭐 크게 다를 바는 없을 것 같습니다. 저 spit kit 안에 무슨 비밀이 있는 것일까요???
  


그리고 나머지 발명품들에 대해서 궁금하시다면

더보기

Posted by 바이오매니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