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이전 바이오텍 카테고리/BT industry14

코로나 백신 최근 상황 간단 정리 (by 20년 11월 16일) 0. 신종코로나 (COVID19) 백신의 개발 상황에 대한 간단 정리 (오류가 있으면 바로 잡아 주세요) 1. 화이자에 이어 모더나의 mRNA 백신도 유효성이 94.5%라고 중간 발표.(화이자는 90%), 이 정도면 오차 범위 안인가 싶지만 실제로 이런 유효성의 오차범위를 구할 수 있을지 아니면 신뢰할 수 있는 데이터의 숫자라는 것이 있을지는 모르겠음. 2. 백신을 15,000명 맞았는데 5명이 코로나에 걸리고, 위약도 15,000명 맞았는데 90명이 걸렸다. 그런데 유효성 94.5%는 어떻게 계산한 것일까? 백신접종을 받지 않은 대조군(ARU)과 백신접종(ARV)군 사이에서 가장 일반적으로 사용되는 척도는 ((ARU-ARV)/ARU)×100라고 함. 즉 100x(90-5)/90 = 94.4444 3. .. 2020. 11. 17.
유전자변형(유전자조작) 밀의 발견에 대하여 오늘 아침 뉴스에 미국 오레곤 주에서 유전자조작(변형) 밀이 발견되었다는 소식이 나오더군요. (사실 유전자 '변형'이라고 부를 것이냐 '조작'이라고 부를 것이냐도 복잡한 문제인데 거기에 대해서는 제가 전에 경향신문 칼럼에 썼던 글 "변형"과 "조작"사이를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美서 금지 유전자조작 밀..한국 등 수입국 파장 우려 세계 최대 밀 수출국인 미국의 오리건주에서 재배가 금지된 유전자조작 밀이 발견돼 관련 산업 전반에 파장이 예상된다. 미국 밀의 주요 수입국인 한국과 일본 등 아시아 국가들에도 영향이 있을 것으로 외신은 전망했다. 덕분에 예전에 제가 썼던 "유전자 변형 밀(GM wheat)은 있을까요?"라는 글의 조회수가 높아지는군요. 그 때 제가 썼던 내용은 한마디로 "현재 유전자 변형 밀은.. 2013. 5. 31.
바이오신약 개발자가 뜨는 직업??? 2010년 지는 직업ㆍ뜨는 직업 ▶이런 직업 뜬다=사회의 고령화, 정보기술(IT)의 진보, 기후변화의 심화는 새로운 직업을 발굴해낸다. 특히 기후변화에 따른 새로운 질병의 유행은 이런 임팩트를 더욱 크게 한다. 이런 점에서 바이오신약 개발자, 태양광발전 연구원 등은 기술의 진보로 성장성이 높을 전망이다. ▷바이오신약 개발자=생명공학의 발전이 가져올 기술 진보는 이 분야의 신약 연구원의 직업적 비전도 덩달아 고양시킨다. 우리나라에서 신약개발은 최고의 낚시이자 계륵이라는 생각을 하게 됩니다. 점점 안전성에 대한 규제는 많아지고 새로운 물질을 찾기는 어려워지죠. 그래서 제네릭이니 바이오 시밀러 같은 것에 더 관심을 보이고, 심지어 삼성도 바이오시밀러를 한다는 것 아닙니까. 게다가 반대 쪽에서는 이젠 신약이 아.. 2010. 3. 20.
세계 최고 MBA 는.. 런던 비즈니스 스쿨??? 세계 최고 MBA 는.. (머니투데이) 영국의 런던 비즈니스 스쿨(LBS)이 파이낸셜 타임스(FT)가 선정한 세계 100대 MBA에서 1위를 차지했다. FT가 매년 집계하는 MBA순위에서 LBS는 지난해에 이어 2년째 1위를 지켰다. FT는 졸업생의 급여수준, 진급수준, 취업률 등 일반적 성취도와 여성교원 비율, 학생 국제화, 박사 학위자 비율 등 다양성 기준을 적용해 종합 순위를 산출했다고 25일 밝혔다. 지난해 LBS와 공동 1위였던 미국 펜실베이니아대 와튼스쿨은 2위로 밀렸다. 와튼스쿨은 졸업생 급여에서 LBS에 앞섰지만 여성교원 비율, 교원과 학생의 국제화 비율 등에서 LBS에 밀렸다. 저도 예전에 벤처기업 다니다가 MBA하려고 GMAT 책도 한 권 사고 이런 저런 공부도 조금 했던 적이 있었는데.. 2010. 1. 25.
형광 미생물로 지뢰 탐지 형광 미생물로 지뢰 탐지 (사이언스타임즈) 에든버러 대학 연구진은 폭발물 성분과 접촉하면 녹색으로 빛나는 미생물을 무색 용액에 섞어 지뢰 매설 의심 지역에 분무하거나 항공기로 투하하면 몇 시간 안에 지뢰 존재 여부가 확인된다고 밝혔다. 이들은 DNA 염기서열의 일정 구간을 조작하는 이른바 `바이오브리크(BioBrick)' 기술로 형광 미생물을 만들어내는데 성공했다. 예전에 벤처기업에 근무했을 때, 뭔가 좋은 아이디어 없나 회의를 한 적이 있었습니다. 그 때 국방과 관련된 과제를 해야지 돈이 될 수 있다고 하면서 제가 제가 냈던 황당한 아이디어가 "지뢰를 분해하는 미생물은 없을까?"에 대한 것이었는데, 비슷한 내용의 연구 결과가 나온 모양입니다. 좀 더 자세한 내용을 찾아봐야겠군요. 2009. 11. 17.
치료냐 진단이냐, 이것이 문제로다! 알즈하이머치매 ''눈'' 속을 보면 알 수 있다 24일 캘리포니아대학 연구팀이 '미병리학저널'에 밝힌 쥐를 대상으로 한 연구결과에 의하면 알즈하이머질환이 발병할 소인을 유전적으로 가지고 있는 쥐의 눈 속 망막이 뇌에서 발생하는 것과 비슷한 변화가 생기는 것으로 나타났다. 윗기사를 읽고 한마디 쓰려다가 아래 byontae님의 냄새나는(^^) 포스팅을 보게 되었습니다. 콜레라 진단에는 똥 냄새를 맡으면 좋다. 똥 냄새를 통해 콜레라를 진단한다는 말이 농담처럼 들릴지 모르겠지만, 정말 말 그대로 똥의 냄새를 통해 진단한다는 이야기다. 콜레라의 가장 큰 특징은 바로 설사다. 처음에야 뱃속에 들어있는 건더기들이 같이 빠져나오지만, 조절 불가능한 설사를 하루종일 하다보면 이제 같이 나올 것도 없어 대변이 거의 물처.. 2009. 10. 26.
페놀박피술??? "페놀박피술로 괴물" 피해자들의 장탄식 `페놀 박피'로 얼굴 60%에 화상을 입고 3급 장애판정을 받은 A(40.여)씨는 3일 연합뉴스와 전화통화에서 고통을 호소하며 울먹였다. A씨는 상담실장과 원장을 차례로 만났을 때 "`심부피부재생술'을 하면 부작용도 전혀 없고, 간단한 방법으로 기미를 100% 없앨 수 있다"는 말을 듣고 시술을 결심했다.당시 페놀성분을 쓴다고 설명했다면 시술을 받았을 리 만무하다는 게 A씨의 전언이다. 사흘 뒤 1천200만원을 주고 박피술을 받은 A씨는 마취에서 깨어나자마자 얼굴이 타는 듯한 통증을 느꼈으나 P원장은 "시술이 잘됐다. 연고를 바르고 한 달 뒤에 찾아오라"며 그를 집으로 돌려보냈다. 얼마나 일반적인 방법인지는 잘 모르겠습니다만 페놀 박피는 남자들이 많이 경험하곤 하지.. 2009. 8. 3.
50 Best Inventions 2008. 올해 최고의 발명품은??? 이럴 수가! 타임에서 매년 선정하는 올해의 발명품 50가지가 발표되었군요. 그런데 올해 최고의 발명품은 단돈 399불짜리 유전자 테스트 키트 (The retail DNA test)랍니다. 세상에... 이미 2006년과 2007년 올해의 발명품들에 대해서는 소개한 바가 있었습니다. 2006년에는 올해 노벨생리의학상과 관련된 HPV 백신인 가다실이 health분야에 선정되었었고 2007년에는 유방암 재발진단 키트가 역시 눈길을 끌었었죠. 그렇지만 그 발명품들은 모두 50가지 중의 하나였습니다. 2006년과 2007년 올해의 발명으로 뽑힌 것은 각각 Youtube와 iphone 이었습니다. 그런데 올해는 유전자 키트라니요! 이 키트의 이름은 "23andMe"라고 하는데, https://www.23andme.c.. 2008. 11. 1.
Time 선정 올해의 발명품 2007, 타임에서 올해에도 어김없이 "The Best Inventions Of The Year"를 발표했습니다. 올해의 대상(?)은 iPhone에게 돌아갔군요. 제 관심은 역시 Health 분야의 제품들입니다. 작년 Gardasil이 선정된 것을 포스팅한 이후로 가다실을 찾아오시는 분들이 꽤 됩니다만 올해의 health 부분의 발명품은 무엇이 있을까요? 1) Joint Venture 2) Mouse calls 3) Blood simple 4) Healing hand 5) Cancer's Crystal Ball 이렇게 다섯개가 선정되었군요. (제목만 봐서는 잘 모르시겠죠?) 그 중에서 의약품은 바로 다섯번째의 Cancer's Crystal Ball에 소개된 Agendia사의 Mamma-Print가 유일합니다. 유방.. 2007. 11. 11.
삼성에 이어 LG도 헬스케어로? LG 생명과학의 주최로 '제1회 헬스&유스 컨퍼런스(Health & youth Conference)'라는 행사를 한 모양입니다. 거기서 LG 생명과학의 김인철 사장이 두가지 중요한 발언을 한 모양입니다. "제약사들이 연구개발(R&D)에 사용하는 비용은 10년 새 4배로 증가한 반면 FDA 허가를 받은 의약품의 갯수는 줄어들고 있다"며 "반면 전세계적으로 헬스케어에 들어가는 비용은 증가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김 사장은 "특히 이는 OECD 국가들에서 두드러져 2006년 GDP의 9%에 불과했던 헬스케어 관련 지출이 2020년에는 13%수준으로 증가할 전망"이라고 밝혔다. LG생명과학은 이날 컨퍼런스에서 항암제 부문 등에서 철수하고 대신 고령화 사회 진입 등으로 수요가 늘고 있는 만성질환 및 항노화 분야에.. 2007. 7. 1.
삼성이 선정한 차세대 3대 바이오텍 사업 아래 기사를 보시면 아시겠지만 삼성이 차세대 3대 바이오텍 사업의 구상을 밝혔다고 합니다. 그 세가지는, 1) 질병 자가진단 칩(Chip) 사업 2) 만성질환을 관리하는 헬스케어 사업 3) 질병예방 사업 이라고 하네요. 삼성의 반도체 기술을 이용한 진단칩의 사용이 가장 먼저 상용화될 수 있을 것 같군요. 기사에서는 "삼성종합기술원은 이와 관련해 최근 손가락 끝을 찔러 나오는 몇 방울의 피로 단 12분 만에 유전자 분석을 비롯 암, 간염, 류머티즘 등 질환을 진단할 수 있는 디스크 형태의 혈액검사기를 개발했다고 발표"라고 했는데요. 자세한 내용은 못찾았습니다. 전반적인 기술에 대한 개요는 삼성종합기술원 홈페이지에 잘 나와있네요. 조금만 더 바란다면 너무 "기술 중심"인데 조금 더 기초적인 분야까지 신경써 .. 2007. 6. 30.
충격! Diversa가 Biofuel에 올인하여 새 회사로 합병! Diversa는 누가 뭐래도 이쪽 분야의 leading company중의 하나입니다. 그런데 최근 디버사의 주가가 궁금해서 디버사를 찾아보는데 아무리 찾아도 안나오는 겁니다. 그래서 홈페이지에 가봤더니... Dicersa는 간데없고 베레니움이라는 회사가 떡하니 버티고 있더군요. 그리고 그 한 편에 있는 안내글... DIVERSA AND CELUNOL HAVE MERGED TO CREATE VERENIUM, A NEW BIOFUELS INDUSTRY LEADER FOR THE GREEN MILLENNIUM (디버사와 셀루놀은 합병하여 green millennium을 맞이한 새로운 바이오연료 산업리더인 베레니움을 만들었습니다!) 회사의 모토는 "The Nature of Energy" 이군요. 최고로 다양한 .. 2007. 6. 23.
Google patents, 구글 특허 검색 시작! 드디어 구글이 특허 검색 베타 서비스를 시작했습니다. 아직은 베타서비스이고 미국 특허위주의 검색입니다만 생각보다 저조했던 구글 Scholar 보다는 낫지 않을까 싶습니다. 사실 이쪽 분야의 전문적인 논문은 워낙 Medline이나 Pubmed가 꽉 잡고 있어서 구글 스칼라를 이용할 필요는 그리 많지 않았습니다. 하지만 특허 검색은 좀 다르죠. 시험삼아 제가 낸 미국 특허 검색을 해봤는데 보통 이런 것 검색하는데 상당한 시간이 걸리던 것과 비교해 봤을 때, 한 서너배는 빨리 검색을 했습니다. 원문도 쉽게 다운로드 받을 수 있더군요. 현재 베타 서비스임에도 불구하고 아주 만족스럽습니다. 게다가 클레임이나 도면에 대한 정리도 잘 되어 있구요. pdf 화일 내부의 검색까지 가능합니다. 놀라워요!!! 사실 저 아래.. 2007. 3. 17.
포춘 선정 "가장 존경받는 제약회사 top 5" 미국 경제 격주간지인 포춘은 재미있는 랭킹을 자주 발표합니다. 지난 주엔 "America's Most Admired Companies"를 발표했습니다. 전체 랭킹은 다음과 같았죠. 1. General Electric 6. FedEx 2. Starbucks 7. Apple 3. Toyota Motor 8. Google 4. Berkshire Hathaway 9. Johnson & Johnson 5. Southwest Airlines 10. Procter & Gamble 전체 순위보다는 부문별 순위에 관심이 갔습니다. 아래는 존경받는 제약회사의 순위입니다. 언제나 그렇지만 랭킹은 나름대로의 기준이 있고, 그 기준이 마땅하냐 못마땅하냐는 가치관의 충돌입니다. 하지만 소위 샌프란시스코의 작은 바이오텍 벤처기업에.. 2007. 3. 16.